기회를 기다린 김신욱의 열매는 달았다

기사작성 : 2019-10-10 22:00

- 대한민국 8-0 스리랑카 @화성종합경기타운
- 1년 3개월 기다린 김신욱 4골 폭발

본문


[포포투=이승헌(화성)]

오랜시간 기다린 김신욱은 자신에게 찾아온 기회르 놓치지 않았다.

Responsive image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 경기타운에서 열린 스리랑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H조 2차전에서 김신욱의 4골에 힘입어 8-0 대승을 거뒀다. 지난 투르크메니스탄전에 이어 2연승을 기록한 벤투호는 골득실(+10)으로 북한(+3)을 밀어내고 조 1위가 됐다.

대표팀은 올해 1월 아시안컵 8강 카타르전 0-1 패배 이후 A매치 7경기 연속 무패(5승 2무) 행진도 이어갔다. 벤투호 부임 후 한 경기 최다 득점 기록도 세웠다. 기존 기록인 우즈베키스탄전 (4-0승) 보다 4골을 더 퍼부었다.

밀집수비 공략법으로 벤투 감독이 꺼낸 카드는 김신욱이었다. 지난 투르크메니스탄전에서 교체 출전해 대표팀 복귀전을 치른 김신욱은 이날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벤투 감독의 선택은 그대로 적중했다.

중앙공격수로 기회를 잡은 김신욱은 전반 17분, 30분, 후반 9분, 20분에 득점을 터트리며 팀의 8-0 승리를 이끌었다. 좌우 풀백 홍철과 김문환은 날카로운 크로스로 김신욱을 활용한 플레이를 했고 스리랑카는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기회를 잡기까지 김신욱은 1년 2개월을 기다려야 했다. 벤투 감독은 부임 이후 계속해서 김신욱을 외면했다. 자신의 스타일과 맞지 않다는 이유에서였다.

기회는 김신욱이 중국행을 택한 뒤 찾아왔다. 김신욱은 지난 8월 '옛 스승' 최강희 감독이 있는 상하이 선화행을 택했다. 중국 무대에서 김신욱을 막을 선수는 없었다. 첫 7경기에서 8골 4도움을 기록하며 중국 슈퍼리그를 폭격했다.

'미친 활약'에 벤투 감독도 마음을 열었다. 벤투 감독은 지난 투르크메니스탄전을 앞두고 1년 2개월 만에 김신욱을 발탁했다. 당시 벤투 감독은 "지금이 김신욱을 뽑을 적기다"며 "명단에 들어간 적은 없지만 지속해서 관찰한 선수"라며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투르크메니스탄전 후반 교체 출전으로 복귀전을 치른 김신욱은 스리랑카-북한 2연전 명단에도 포함되며 다시 기회를 받았다. 스리랑카-북한의 밀집수비를 해결할 카드였다. 첫 경기부터 4골을 터트리며 화려하게 부활한 김신욱이다.

사진=FAphotos
writer

by 이승헌

행복을 찾아서 @lee.s.h8
트렌드
포포투 트렌드

[영상] 잉글랜드 전율시킨 슈퍼 쏜! 슈퍼 골!

포포투 트렌드

[영상] 내한공연 전 흔한 맨시티팬 근황

Responsive image

2020년 1월호


[COVER] 라파 베니테스: 유럽 떠나 동쪽으로 간 까닭은?
[FEATURE] 디에고 시메오네: 이 시대 또 다른 리더십, 축구 철학 해부
[FEATURE] 축구 명장 총출동: 에릭손, 퍼거슨, 벵거, 과르디올라, 스콜라리 외
[READ] ACL FINAL: K리그 없이도 뜨겁게 돌아가더라
[RISING K] 2020 찢고 나온 아이들: 송범근, 오세훈, 이동경, 김대원

[브로마이드(40x57cm)] 송범근, 오세훈, 이동경, 김대원
주식회사 볕
07806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2로 35(이너매스마곡2), 821호
구독문의 : 02-302-1442    카톡 : fourfourtwokr
대표이사 김도영 사업자등록번호 : 758-88-00295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19-서울강서-2752호
Copyright © BYUTT.COM All rights reserved.
포포투코리아 웹사이트 제작 디자인 logo